해동용궁사
BUSAN.TABI.KR
해동용궁사

부산시 기장군 동쪽에 자리잡은 해동 용궁사는 우리나라 3대 관음성지 중 하나로 바다와 용, 그리고 관음대불이 어우러져 그 어느 곳보다 신앙이 두터운 곳으로 정성껏 기도하면 누구나 한 가지 소원을 이룰 수 있다는 곳으로도 잘 알려져 있습니다.

1376년 고려 공민 왕의 왕사였던 나옹대사가 창건했다고 전해지고 있습니다.당시 나라에 가뭄이 계속되던 어느 날 나옹대사의 꿈 속에 동해 용왕이 나타나 “뒤는 산이요 앞은 바다인 장소에서 아침마다 손을 모아 부처님에게 기도를 하면 날씨가 좋아지고 국태민안이 도래한다”라고 하여 여기에 절을 짓고 산의 이름을 봉래산으로 하고 절 이름을 보문사로 하였습니다.

하지만 임진왜란으로 소실된 후 1930년대 초반에 통도사 운강화상이 다시 절을 고쳐 짓고 1974년 정암화상이 100일간 기도한 끝에 꿈에 흰옷을 입은 관음보살이 용을 타고 승천하는 것을 보고 해동용궁사로 이름을 바꾸었다고 합니다.

海東龍宮寺
해동용궁사

해동용궁사는 바닷가의 험준한 절벽에 한 폭의 그림처럼 아름답게 조성되어 마치 용궁 안으로 빨려 들어가는 듯한 신비롭고도 독특한 가람입니다. 사찰 입구 쪽에는 십이지상, 교통안전기원탑과 범뇌의 숫자 108개의 계단이 있으며 108계단 입구에 장식되어 있는 달마상의 코와 배를 쓰다듬으면 아들을 낳을수 있다는 소문이 돌아서 달마상의 배와 코에는 사람들의 쓰다듬은 흔적이 많이 남아 있습니다.

108계단을 내려가서 동전을 던지며 소원을 비는 돌다리를 건너 가람으로 들어서면 황금돼지와 약사여래의 동굴법당, 대웅전, 금미륵불, 용왕당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대웅전 정면에는 스리랑카에서 가져온 불사리(佛舍利)를 봉안한 사자삼층석탑이 있고, 조금 떨어진 곳에 용왕당(龍王堂), 뒤쪽 언덕 위에는 동쪽 바다를 바라보는 높이 10미터 정도의 해수관음대불이 우뚝 서있습니다.

海東龍宮寺

해동용궁사 주차장에서 사찰까지는 길거리 음식과 관광상품을 판매하는 포장마차 거리로 조성 되어 있습니다.

<교통>
남포동(충무동로터리)발 기장방향 1003번 좌석버스 이용
송정해수욕장에서 용궁사 방향으로 하는 시내버스로 환승

부산 181번 시내버스 이용
지하철 2호선 센텀시티(Centum City) 역, 해운대(Haeundae) 역에서 탑승, 승차장소에 따라 약 30분에서 40분 소요

서면 근처의 국철부전역에서 동해선 이용
동해선 송정역에서 하차 후 139번 시내버스로 환승

관광지명해동용궁사
주소부산시 기장군 기장읍 시랑리 416-3
전화번호 051‐722-7744~7755
휴업일 연중무휴
입장료 무료/주차요금3,000원
관람시간일몰때까지

※위의 기사는 취재시점의 정보를 바탕으로 작성하고 있습니다. 현지 사정에 따라 지금과 내용이 다를 수 있으니 양해 바랍니다.

0 0 votes
좋아요^^
0 댓글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

부산관광상품

http://pf.kakao.com/_rNbzxb/chat